[한국일보] 2019년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국제학술대회 > 학회관련기사

본문 바로가기
 


공지사항
학회일정
뉴스레터
학회동정
회원동정
학회관련사진
학회관련기사
 

[한국일보] 2019년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국제학술대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SWG학회 작성일19-10-30 14:58 조회791회

본문


5ceaf10c27969296f40bde930df5f974_1572415044_8432.png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회장 최계운 인천대 명예교수)는 2019년 10월 1일 “2019년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국제학술대회”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했다.

본 행사는 글로벌시대의 스마트 물·환경 이라는 주제로, 변화하는 지구환경 속에서의 스마트한 물관리 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다양한 논의가 진행했다.

전공 학자, 물관리분야 공무원, 학생, NGO 등이 한자리에 모여 70개의 논의 세션에서 450여명이 발표, 열띤 토론을 벌였다.

학회에는 미국, 일본, 중국, 체코, 네팔,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20여개국에서 1,300여명이 참석하였고, 물관리에 대한 다양한 연구 결과와 선진화 물관리 기법, 물산업의 발전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최계운 한국스마트워터그리드학회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스마트워터그리드는 초기의 개념 정립 단계를 지나 실생활에서 구체적으로 활용되면서 공급자와 수요자 간의 간극을 크게 줄이고 상호 신뢰를 회복하는데 상당히 이바지 하고 있다”며 “특히 수돗물 불신의 가장 큰 원인이 되는 땅속 관망의 상태, 관망 내 수량과 수질에 대한 모니터링 강화 및 저류조를 비롯한 가정 옥내 배관의 관리개선을 통한 건강한 물 공급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현장 적용을 구체화 하는 방안 제시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박천규 환경부 차관은 수돗물관리 핵심기술과 ‘인천 붉은 수돗물 사티’의 재발 방지를 위한 디딤돌이 본 학회를 통하여 자리매김하기를 기원하였고, 허종식 인천광역시 부시장은 축사를 통하여 본 행사가 일원화된 물관리를 완성하고, 건강하고 안전한 물순환 도시 인천의 초석이 되기를 기원하였다.

개회식 기조강연에서는 허재영 국가물관리위원회 위원장이 국가물관리위원회 출범과 통합물관리 체계구축방안에 대하여 강연하였고, Bindu Lohani 아시아개발은행 부총재는 미래의 물산업의 세계적 추세, 도전 그리고 기회에 대하여, Imam Santoso 인도네시아 수공학회장은 전 지구적 도전 속에서의 수자원관리 개선방안에 대하여 강연했다.

이번 스마트워터그리드 국제학술대회에서는 물관리 분야의 최첨단 기술, 붉은수돗물 논의, 하천살리기, 한강하구관리, 물관리분야 교육의 혁신 등에 대한 논의와 토론이 특히 주목을 받았다.

스마트워터그리드는 전통적인 물 관리기술에 정보통신기술(ITC)을 융합하여 물 관련 신규 인프라시설을 과학적으로 계획하고 기존 인프라 시설의 이용 효율을 최적화 하려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물관리기술이다.
 기사입력: 2019/10/01 [16:31]